• 최종편집 2021-09-28(화)
 
[리더스타임즈] 박시은, 진태현 부부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원조 잉꼬부부 최수종, 하희라 커플 못지않은 달달함을 뽐낸다.

녹화장은 물론 태닝 샵까지 동행한다는 ‘24시간 껌딱지 부부’의 남편 진태현은 아내 박시은이 없으면 분리 불안 증세까지 겪는다고 깜짝 고백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함께 출연한 샘 해밍턴은 나란히 앉은 진태현과 둘째 아들 벤틀리가 ‘닮은꼴’임을 인정하며, 남다른 친밀감(?)을 느낀다고 해 폭소를 자아낸다.

16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박시은, 진태현, 샘 해밍턴, 이진성과 함께하는 ‘관리 원정대’ 특집으로 꾸며진다.

스페셜 MC로 이상민이 함께해 물오른 진행력과 입담을 과시한다.

동료에서 연인으로 발전한 박시은, 진태현 커플은 2015년 열애 5년 끝에 부부가 됐다. 최근 한 방송을 통해 달달 지수 초과한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던 부부는 ‘라스’에 동반 출연해 ‘24시간 껌딱지’ 일상부터 오후 3시에 저녁을 먹고 9시면 잠이 드는 천생연분 ‘얼리버드’ 생활 관리 패턴 등을 공개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그중 남편 진태현은 아내 박시은이 안 보이면 분리 불안 증세를 느낀다고 고백한다. 혼자 출연했던 예능 녹화장에도 사실은 아내 박시은이 동행했다고 밝히며 “아내가 없으면 불안하다”고 털어놓는다고 해 이들의 이야기를 궁금하게 한다.

최수종 못지않은 사랑꾼 등장에 ‘라스’ MC들은 “더한 사람이 왔네~”라며 질색(?)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반면 아내 박시은은 라이벌로 김구라를 꼽으며, 진태현이 방송 중 오열한 이유가 다름 아닌 “김구라”라고 밝혀 스튜디오를 의아함에 빠뜨린다고 전해진다.

김구라는 쉴 틈 없이 치고 들어오는 진태현표 애교 가득 “사랑해요” 애정 공세에 수줍어하는 모습을 보인다고 해 이들이 보여줄 삼각 케미를 기대하게 한다.

한편 ‘관리 원정대’ 특집을 찾은 또 다른 게스트 샘 해밍턴은 진태현과 남다른 친밀감(?)을 느낀다. 진태현이 둘째 아들 벤틀리 해밍턴과 은근히(?) 닮은 외모를 자랑했기 때문. 샘 해밍턴은 “말도 안 되는 소리라고 얘기하고 싶었지만 닮았다”며 아들과 진태현이 닮은꼴임을 인정했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박시은, 진태현 커플의 24시간 껌딱지 일상과 분리 불안 증상은 16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91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진태현, 24시간 ‘시은 앓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tbc글로벌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ADRF필리핀국제봉사,필리핀코리안타운,소나무교육,청소년취재활동,글로벌기자단,꿈발굴단이간다,달서구교육뉴스,어린이기자단,리더스타임즈,리더스타임,isc코리아,지구촌뉴스,동남아뉴스.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