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6(화)
 
[리더스타임즈] 대구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1년 지자체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에 북구 ‘더·품·터’(더불어 키우는 품속의 아이들을 위한 밝은 터전)가 선정돼 특교세 3억을 지원받게 되었다고 밝혔다.

‘지자체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은 정부 저출산 정책 방향에 부합하면서 지역 실정에 맞는 지자체 사업을 발굴해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자 행정안전부가 2016년부터 매년 공모에 선정된 지자체에 저출산 극복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거점공간조성 사업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사업은 전국 시·도에서 추천한 사업 16건 중 사업적정성, 추진체계 적절성, 사업효과성, 주체역량 등을 심사해 최종 5개 지자체(대구 북구, 부산 사상구, 경기 화성시, 강원 화천군, 충북 옥천군)를 선정했다. 대구시는 2017년 남구 ‘온마을 아이맘 센터’가 선정된 이후 4년 만에 북구 ‘더·품·터’가 선정됐다.

2022년 준공 예정인 ‘행복북구 통합 가족센터’(동천동 930-1번지 일원)는 ‘더·품·터’는 공모사업 선정으로 특별교부세 3억원을 지원받아 총 사업비 43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실내놀이터, 장난감도서관, 공동육아나눔터 등을 추가 설치할 수 있게 돼 건립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

대구시는 ‘지자체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으로 2017년 선정돼 건립된 남구 ‘온마을 아이맘 센터’가 연령별로 특색 있는 체육프로그램과 과학체험, 학습체험 등을 운영하여 맞벌이 부부의 양육부담을 완화해 주고 동시에 가족에게 유익한 쉼터로서 지역주민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이번에 북구 ‘더·품·터’가 건립되면 젊은층과 아동인구의 유입이 많아 돌봄서비스 수요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강북지역에도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가 크다.

정은주 대구시 출산보육과장은 “지자체 저출산 대응 공모사업에 선정된 북구 ‘더·품·터’는 사업계획 단계부터 주민의 의견에 귀 기울이며 정말 주민이 필요한 공간을 구축할 계획이라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대구시와 구·군은 지역적으로 균형 있는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67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 아이와 부모가 함께 즐기는 가족센터 건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tbc글로벌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ADRF필리핀국제봉사,필리핀코리안타운,소나무교육,청소년취재활동,글로벌기자단,꿈발굴단이간다,달서구교육뉴스,어린이기자단,리더스타임즈,리더스타임,isc코리아,지구촌뉴스,동남아뉴스.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