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5(일)
 
'닥터슬럼프' 박형식X박신혜[사진제공= SLL·하이지음스튜디오]
[리더스타임즈] 박형식, 박신혜가 ‘로코력 만렙’으로 돌아온다.

오는 27일(토) 첫 방송되는 JTBC 새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연출 오현종, 극본 백선우, 제작 SLL·하이지음스튜디오) 측은 22일, 박형식과 박신혜의 ‘온앤오프’ 모드가 확실한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하며 닷새 앞으로 다가온 첫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했다.

‘닥터슬럼프’는 인생 상승 곡선만을 달리다 브레이크 제대로 걸린 여정우(박형식 분)와 남하늘(박신혜 분)의 ‘망한 인생’ 심폐 소생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인생의 암흑기에서 재회한 ‘혐관(혐오 관계)’ 라이벌 두 사람이 서로의 빛이 되어가는 과정이 웃음과 설렘, 공감과 위로를 선사한다.

무엇보다 11년 만에 재회한 박형식과 박신혜가 ‘닥터슬럼프’로 오랜만에 로맨틱 코미디를 선택했다. 박형식은 스타 성형외과 의사에서 인생 최악의 슬럼프에 빠지는 ‘여정우’로 또 한 번의 인생 캐릭터 경신에 도전, 박신혜는 번아웃 증후군에 걸린 마취과 의사 ‘남하늘’로 모두가 기다려온 ‘로코퀸’의 귀환을 예고한 것.

가장 찬란했던 시절과 가장 초라한 시절을 함께하는 두 사람의 이야기를 유쾌하고 따뜻하게 그려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박형식과 박신혜의 촬영장 뒷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본 촬영에 앞서 오현종 감독과 함께 대사와 동작을 맞추는 박형식의 리허설 장면이 포착됐다.

이어 본 촬영이 시작되자 곧바로 캐릭터에 완벽 몰입한 박신혜의 모습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리허설도 실전도 100% 이상의 집중력과 에너지를 쏟아내는 열연 모먼트가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또 다른 사진에서 박형식, 박신혜는 카메라를 향해 손가락 하트를 만들어 보이며 미소를 짓고 있다. 이토록 다정하고 사랑스러운 케미스트리는 두 사람의 재회가 기대되는 이유다.

‘닥터슬럼프’ 제작진은 “‘로코력 만렙’ 배우 박형식, 박신혜가 다시 한번 그 진가를 증명한다. 설명이 필요 없는 연기와 기대 이상의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것”이라며 “유쾌한 웃음과 설렘, 따뜻한 공감과 위로를 꽉 채운 새로운 로맨틱 코미디가 여러분을 찾아갈 예정이니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는 오는 27일(토)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839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닥터슬럼프' 박형식X박신혜, ‘본방사수’ 부르는 비하인드 컷 공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리더스타임즈,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필리핀코리안타운.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