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5(일)
 
대구FCU15가 울진 금강송 춘계중등U14 유스컵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은 작년 8월 전북현대U15와의 K리그 유스 챔피언십 경기 장면.
[리더스타임즈] 대구FCU15와 서울세일중(이하 세일중)이 2024 춘계중등U14 유스컵 정상에 등극했다.

지난 1월 24일부터 진행된 2024 춘계중등U14 유스컵이 6일 마무리됐다. 이번 대회는 울진 금강송 춘계중등U14 유스컵과 STAY 영덕 춘계중등U14 유스컵으로 나뉘어 치러졌으며, 각각 대구FCU15와 세일중이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울진 금강송 춘계중등U14 유스컵은 5개의 K리그 유스팀을 비롯한 37팀이 참가했으며, STAY 영덕 춘계중등U14 유스컵엔 42개의 일반 학원 및 클럽팀이 참가했다.

먼저 5일 울진 연호체육공원에서 펼쳐진 울진 금강송 춘계중등U14 유스컵 결승에선 대구FCU15가 김하준의 결승골에 힘입어 울산HD U15를 1-0으로 꺾고 대망의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대구FCU15는 지난해 K리그 유스 챔피언십 고학년부와 저학년부 등 각종 대회 예선에서 탈락했던 아픔을 1년 만에 완전히 씻어냈다.

반면 울진 금강송 춘계중등U15 축구대회 매화그룹 우승을 차지한 울산HD U15는 이번 유스컵 우승 시 2관왕에 오를 수 있었지만 아쉽게도 고학년부 우승에 만족하게 됐다.

결승전답게 팽팽한 접전이 이어지던 중 전반 10분 대구FCU15가 선제골을 터뜨렸다. 프리킥 상황에서 최지완이 페널티 박스 안으로 올려준 볼이 상대 수비를 맞고 흘러나왔다. 뒤쪽에 대기하고 있던 김하준이 이를 환상적인 왼발 발리슛으로 마무리해 팀에 리드를 안겼다.

1-0 스코어가 유지되던 중 경기 막판 울산HD U15가 균형을 맞추기 위해 마지막 힘을 불태웠다. 후반 추가시간 전성우가 밀어준 볼을 페널티 박스 오른쪽 부근에 있던 정우진이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대 옆으로 빗나갔고, 경기는 대구FCU15의 1-0 승리로 종료됐다.

6일 영덕 강구대게축구장에서 열린 STAY 영덕 춘계중등U14 유스컵 결승에선 세일중이 박민호, 양선우의 득점으로 부산수영SCU15를 2-0으로 제압하고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세일중은 이번 우승으로 2021년 금강대기 전국중등대회 우승 이후 약 3년 만에 전국대회 정상에 올랐다.

경기가 조용한 흐름으로 진행된 가운데 전반 20분 세일중의 첫 번째 코너킥이 득점으로 연결됐다. 장태준이 올린 코너킥이 상대 수비에 굴절돼 뒤로 흘렀고, 문전에 있던 박민호가 이를 가볍게 밀어 넣어 첫 골을 기록했다. 이어 후반 19분 페널티 아크에서 볼을 잡은 양선우가 상대 수비 두 명을 제친 뒤 골대 먼 쪽을 노리는 깔끔한 슈팅으로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198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FCU15-서울세일중, 춘계중등U14 유스컵 정상 등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리더스타임즈,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필리핀코리안타운.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