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0(토)
 
경찰청
[리더스타임즈] 경찰청은 7. 8. 서대문 경찰청 청사(어울림마당)에서 필립 베르투 주한프랑스대사, 윤주석 외교부 영사안전국장, 문체부 등 관계기관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찰청 2024년 파리올림픽·패럴림픽 안전지원단」(이하 ‘안전지원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약 18일 앞으로 다가온 2024년 프랑스 파리올림픽 · 패럴림픽(이하 파리올림픽)은 7. 26.부터 9. 8.까지(▵올림픽 7. 26.~8. 11. ▵패럴림픽 8. 28.~9. 8.) 파리를 포함한 프랑스 주요 16개 도시에서 개최되는데, 우리 경찰청은 이 기간에 ▵순찰 요원으로 구성된 한불 현장 안전지원팀 28명, ▵우리 외교부에서 운영 예정인 임시영사사무소에 2명, ▵프랑스 내무부가 안전 정보 공유를 목적으로 운영하는 국제협력센터(ICC)에 1명 등 총 31명의 경찰관을 프랑스에 파견한다.

앞서 지난 2월 프랑스 정부는 이번 올림픽의 안전 유지를 위해 각국 정부에 안전 활동을 지원할 경찰력 파견을 공식 요청했으며, 우리 정부도 프랑스 측의 요청에 따라 경찰관 파견을 결정했다.

가장 많은 인원이 배치되는 한불 현장 안전지원팀은 올림픽 · 패럴림픽 기간 중 대한민국 경찰 근무복을 착용하고, 프랑스 경찰과 함께 경기장 내외를 순찰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아울러 한국인 관련 사건 · 사고 대응을 지원하고 국내와 현지 법집행기관 간 연락관 역할도 함께 수행할 예정이다.

한불 현장 안전지원팀 선발은 한 달여간 공개 모집을 통해 진행했으며, 총 149명의 지원자, 평균 5대 1의 높은 경쟁률 속에서 풍부한 현장 경력을 가진 베테랑 경찰관을 선발했다.

윤 청장은 격려사를 통해 “세계인의 축제인 올림픽이 평화롭고 안전하게 치러질 수 있도록 이바지하고, 대한민국 경찰의 우수성을 세계에 널리 알리는 동시에 우리 경찰관의 안전에도 특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파리올림픽 안전지원단 대표로 선서한 황의열 경정은 “국제협력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대한민국 경찰의 명예를 지키고, 파리올림픽의 안전을 위해 맡은 바 임무를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이번 파리 안전지원팀 파견은 올림픽 등 국제행사의 안전 지원을 위해 비교적 대규모의 경찰관을 파견하는 첫 사례이다.

경찰청은 올림픽 기간 중 안전지원단을 지원하고 프랑스 안전 당국과의 연락 체계를 유지하기 위해, 경찰청 국제협력관(김동권 경무관)을 단장으로 하는 「파리올림픽 안전 지원 전담반(T/F)」을 운영할 예정이다. 파리올림픽 안전 지원 전담반(T/F)은 현지에 파견된 우리 경찰관에 대한 지원은 물론, 현지 법집행기관과 우리 정부 간 24시간 직통 회선 운영을 통해 안전 정보를 실시간 공유하며, 유사 상황에 기민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292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파리올림픽 베르사유 경기장 순찰 근무 중, 이상 무!” 대한민국 경찰, 파리올림픽 안전 지원 나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리더스타임즈,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필리핀코리안타운.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