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5(일)
 
대구 달서구, 선사관이 살아있다!“달서디지털선사관”개소
[리더스타임즈] 대구 달서구가 7일 달서선사관 내 1층 전시관과 2층 체험관 일부를 디지털화하여 2만 년 역사의 달서구 유물·유적의 가치를 높이고 전시관 방문객의 이해도, 몰입감, 흥미도를 높이기 위한“달서디지털선사관”을 개소했다.

“달서디지털선사관”은 디지털기술을 활용해 지역사회 디지털전환, 경쟁력 강화, 지역균형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23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공모사업'에 달서구가 선정돼 조성됐다.

달서선사관 내 1층 전시관, 2층 체험관 일부를 달서구에서 발견된 유물유적의 가치를 높이고, 전시관 방문객의 이해·몰입·흥미를 유발하기 위해 첨단기술과 문화를 접목하여 총사업비 7억원으로 조성했다.

달서디지털선사관은 크게 “몰입공간”, “지식공간”, “체험공간“으로 구분된다.

1층 전시관 입구 ”몰입공간“은 달서구에서 발견된 유물가치에 아나몰픽 디지털기술을 입혀 미디어월로 탄생했다.

콘텐츠는 총 5종 ”선사시대 속으로“, ”빛의 벽화“, ”2만년의 베일을 벗다“, ”흐르는 시간의 돌“, ”찬란한 빛으로 이어지다“ 라는 작품으로 달서구의 과거, 현재, 미래를 나타내고 대구역사를 2만 년으로 끌어올린 유물 가치를 표현했다.

1층 전시관 출구 ”지식공간“에서는 달서구에서 발견됐으나 현재 국립대구박물관에 소장되어 직접 볼 수 없는 달서구의 유물·유적 20종을 OLED, 홀로그램 기법으로 재건한 공간이다.

상세한 설명과 유물의 360도 전환되는 3D 표출방식으로 유물의 이해도를 높였다.

선사관 2층 ”체험공간(실감관)“에서는 “선사, 다시 깨어나다”, “디지털 선사” “유물의 발견”, “도심 속 선사인이 살아있다”, “선사 스케치”라는 총 5종의 콘텐츠가 상영되는데, 관람객의 재방문을 위해 콘텐츠는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달서구는 비수도권 최초 “2022 스마트도시 인증(중소도시 부문), 2023 “스마트도시” 분야 대한민국 도시대상을 수상했다.

올해 스마트도시과를 신설해 대구서부권 시대에 더 큰 도약을 위해 생활 SOC시설의 대혁신을 일으키고 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급변하고 다양화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연령과 계층 상관없이 누구나 디지털 세상을 즐길 수 있도록 생활 속 디지털 체험공간을 조성하여 자라나는 인재들이 선택하는 도시가 되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218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 달서구, 선사관이 살아있다!“달서디지털선사관”개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리더스타임즈,인터넷신문사,인터넷언론사,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스클럽,글로벌주니어기자단,주니어기자단,글로벌리더스어학원,글로벌리더,세계청소년신문,글로벌리더활동,세계청소년소식,미국무성무료교환센터,청소년꿈랩,꿈발굴단,필리핀코리안타운.리더스타임즈,leaderstimes.